니노쉬빌리 치난달리 2019 이미지

니노쉬빌리 치난달리 2019

Ninoshvili'S Tsinandali 2019

픽업 구매할 수 있는 상품 보러가기
마셔보고 싶어요0
또 마시고 싶어요0
또 찾진 않을듯0

프로모션/이벤트 안내

상품 정보

여기서 팔아요

가게를 보려면 로그인 하세요

상품 특징

색상

볏짚색
Straw yellow

아로마

열대 과일류
Tropical fruit
허브
Herb
우유
Milk

팔레트

바디
목 넘김
가벼움무거움
타닌
떫기
없음강함
당도
없음높음
산미
없음강함
이 와인은 목 넘김이 무겁고 혀 떫기가 강한 편이에요.
당도가 매우 낮고 산미가 적당해요.

상품 설명

네크레시 에스테이트는 장인 정신을 바탕으로 8,000년 역사의 조지아 전통 와인 양조 방식인 크베브리 양조법과 최신 양조 기술을 접목하여 독보적이고 근사한 조지아 와인과 스피릿을 생산하는 부티크 와이너리 입니다. 네크레시 에스테이트의 포도는 조지아 동부, 카헤티 시의 PDO(원산지 보호 명칭)로 지정된 산지를 비롯하여 최고의 포도밭에서 재배됩니다. 15~20년 동안 화학비료에 노출된 적 없는 순수한 토양에서 손 수확 한 포도는, 작은 박스에 나누어 담고, 냉장 보관 시스템이 갖춰진 차량으로 운송합니다. 이를 통해 수확 당시의 신선하고 건강한 포도 상태를 최대한 유지한 채 양조장으로 옮길 수 있습니다. 네크레시 에스테이트 와인메이커의 철저한 관리 아래, 와인 양조 중 발생하는 인위적인 개입은 최소화하여, 포도가 가진 고유한 향과 맛이 와인에 최대한 담길 수 있도록 합니다. 수천년 전통의 조지아 점토 항아리인 크베브리는 장인이 수작업 한 이메레티산 크베브리를 사용합니다. 땅에 묻은 크베브리 속에 파쇄한 홀번치(포도의 과육, 껍질, 씨앗, 줄기를 분리 하지 않은 상태)를 담아 침용 및 발효합니다. 발효는 포도의 천연 야생 효모로 진행되며, 발효 후 크베브리 입구를 밀봉하여 장기간 스킨컨택트(포도의 잔여물을 분리하지 않는 것) 침용합니다. 이를 통해 포도 고유의 특성을 와인에 그대로 담아냅니다. 네크레시 에스테이트의 크베브리 양조 와인에는 이산화황을 비롯 어떤 화학 첨가물도 일체 사용하지 않습니다. 청징과 여과 또한 시간이 지나면서 자연스레 얻어지는 과정으로 대체합니다. 와인 병입 후 천연 코르크로 병입구를 막고, 인근 농장의 천연 밀랍을 사용해 밀봉합니다.해발 300-750m, 두꺼운 양질의 탈루성 충적토와 뜨거운 여름, 온난한 겨울의 기후가 특징인 치난달리 PDO에 속하는 포도원입니다.손수확 한 포도는 줄기 제거 후, 저온(4-6°C)에서 8시간 동안 침용합니다. 그 후 진공 프레스기를 이용해 천천히 착즙하고, 스테인리스 스틸 탱크의 제어된 온도(15-18°C)에서 발효합니다. 발효 후, 와인은 새로운 탱크로 옮겨져 추가로 침용합니다. 와인의 30%는 사용한 프렌치 오크 바리크로 옮겨 4개월간 숙성하고, 이듬해 9월 출하합니다. 밝고 진한 노란색을 띄며 열대과일과 허브의 아로마가 지배적이고 우아한 분위기를 가졌습니다. 풀바디의 복합미가 있으며 바나나와 열대 과일의 맛이 둥글게 입안을 감싸줍니다. 오크 바리크에서 부분 숙성하여 부드럽고 고소한 맛이 은은하게 퍼집니다.